약력


대구에서 쭉 살다가 홀로 광주로 옮겨 4년 공부했다. 학교를 졸업하고 서울로 올라와 임시 거처에 머물다가 성북구 안암동에 자리를 잡고 강남구에서 편집자로 첫 직장생활을 시작했다. 낮은 연봉에 시달리다 파주로 회사를 옮겼다. 이직과 동시에 홍대 정문 앞으로 이사를 갔으며 그때부터 경증의 우울증을 앓기 시작했다. 소설 몇 편을 썼고 그것들을 웹이나 단행본으로 발표하기도 했다. 지금은 은평구에 살며 마포구에서 일하고 있다.


읽고 있는 책


최근 구매한 것(최신순, 네이버페이 참고)




뒤로